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드론 택배 앞당긴다…드론용 발전기·전동기 국산화 성공

송고시간2020-10-27 10:27

한국전기연구원 이지영 박사팀 국내 최초 개발

[한국전기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국전기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한국전기연구원(이하 전기연구원)은 드론 택배 상용화를 앞당기는 드론용 발전기·전동기 기술을 국내 최초로 독자 개발했다고 27일 밝혔다.

전기연구원 전동력연구센터 이지영 박사팀이 하이브리드 전기추진 무인항공기(드론)에 탑재하는 '축 방향 자속 영구자석 발전기 및 전동기'를 국산화했다.

택배용 드론이나 플라잉카(하늘을 나는 자동차)는 사람이 많은 도심 위를 날아다녀야 해 소음이 많은 엔진 구동 방식을 적용하기 어렵다.

그렇다고 순수 전기추진 무인항공기는 조용하지만, 비행시간이 30분 내외로 매우 짧다.

따라서 엔진과 전기추진을 모두 활용하는 하이브리드 전기추진 시스템이 필요해진다.

이지영 박사팀은 하이브리드 전기추진 시스템에 들어가는 엔진, 배터리, 프로펠러를 연결하는 출력 5㎾급 발전기와 전동기 제작기술을 독자 개발했다.

전기연구원은 이 기술을 적용하면 순수 전기추진 무인항공기와 비교해 운영시간을 30분에서 2시간으로 확대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지영 박사는 "무인항공기에서 가장 중요한 조용하고 안정적이면서 무게 대비 높은 출력을 내는 기술 확보에 성공했다"며 "사람이 탈 수 있는 100㎾급 발전기를 3년 이내에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한국전기연구원 이지영 박사
한국전기연구원 이지영 박사

[한국전기연구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