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도심 속 역사체험공간 신암선열공원 새 단장

송고시간2020-10-27 09:34

새로 단장한 신암선열공원 단충사
새로 단장한 신암선열공원 단충사

[국립 신암선열공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대구시 동구 신암동 독립유공자 전용 묘지인 국립 신암선열공원이 새롭게 단장했다.

국립 신암선열공원은 지난 6월부터 4개월간 예산 약 7억 원을 들여 시설을 개선·확충했다고 27일 밝혔다.

참배 시설인 단충사 기와를 교체하고 단청을 도색하는 등 참배 공간을 개선했다.

묘역 맨 위쪽에는 전망 데크를 조성해 방문객이 안전하게 공원 주변과 금호강변 전경을 조망할 수 있도록 했다.

전망 데크 주변 경사면에 보호 블록과 안전 펜스를 설치했으며, 가을철 공원에 꽃이 만개하도록 코스모스 씨앗을 뿌렸다.

신암선열공원 관계자는 "이번 시설 개선으로 신암선열공원이 누구나 쉽게 찾아오고 머물다 갈 수 있는 친근한 역사 체험 장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ms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