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산단을 친환경 제조공간으로…스마트그린산단 본격 추진

송고시간2020-10-27 11:00

핵심사업 참여기관 '연대협력 공동선언'

(서울=연합뉴스) 윤보람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27일 반월산단 내 스마트제조혁신센터에서 '스마트그린산단 연대협력 선언식과 콘퍼런스'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달 발표된 '스마트그린산단 실행전략'을 성공적으로 추진하고자 마련한 자리로, 한국산업단지공단과 한국전자기술연구원 등 스마트그린산단 10대 핵심사업 참여기관 대표들이 참석했다.

스마트그린산단 실행전략은 산단에 디지털·그린뉴딜을 융합해 첨단·신산업을 육성하는 친환경 제조공간으로 탈바꿈하는 내용이다. 2025년까지 스마트그린산단을 현 7개에서 15개로 확대하는 것이 목표다.

10대 핵심사업은 ▲ 혁신데이터센터 ▲ 표준제조혁신공정모듈 ▲ 공정혁신시뮬레이션센터 ▲ 스마트제조 고급인재 육성 ▲ 스마트 편의시설 구축 ▲ 통합관제센터 ▲ 물류자원 공유플랫폼 ▲ 스마트제조혁신기반구축(소부장실증화지원) ▲ 스마트에너지플랫폼 ▲ 에너지자급 인프라 구축이다.

안산 반월 국가산업단지 전경
안산 반월 국가산업단지 전경

[안산시 제공·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이날 행사 참석자들은 스마트그린산단의 성공을 위한 연대협력 공동선언서에 서명하고 실행전략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로 뜻을 모았다.

콘퍼런스에서는 효과적인 데이터 및 인공지능(AI) 적용방안과 저탄소·고효율 에너지 혁신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참여기관과 전문가들은 산단의 데이터 수집·저장·분석·통합을 아우르는 디지털 허브 기능이 필요하다는 데 공감하고, 혁신데이터센터를 중심으로 에너지·물류 플랫폼과 통합관제센터 등을 연계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성윤모 산업부장관은 축사에서 "스마트그린산단은 개별기업의 디지털·그린화를 넘어 기업 간, 산단 간 네트워크를 위한 연대와 협력이 필수"라며 "한국판 뉴딜 프로젝트의 성공사례로서 우리 경제가 한단계 도약하는 데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도록 적극적으로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성 장관은 행사 이후 스마트그린산단 사업에 참여하는 ㈜티엘비(반도체PCB제조)를 방문해 사업 계획과 진행 현황을 확인했다.

bry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