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PL, 코로나19 검사서 2명 확진…올 시즌 들어 최소

송고시간2020-10-27 08:45

EPL,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발표
EPL,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발표

[EPL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에서 2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26일(이하 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19일부터 25일까지 1천609명의 선수와 구단 직원을 대상으로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시행한 결과 두 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들은 열흘간 격리에 들어간다.

프리미어리그 사무국은 이번 시즌 개막과 함께 20개 전 구단을 대상으로 매주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시행하고 있다.

이번이 8번째 검사로 올 시즌 들어 가장 적은 수의 확진자가 나왔다.

EPL에서는 1∼3차 검사까지 매번 3∼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으나 4차 검사(9월 21∼27일·1천595명 대상)에서는 10명, 5차(9월 28일∼10월 4일·1천587명 대상)에서는 9명으로 늘어났다.

직전 7차 검사(10월 12∼18일·1천575명 대상)에서도 8명의 신규 확진자가 나왔지만, 이번 검사에서는 리그 내 감염이 다소 진정된 모양새를 보였다.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의 누적 확진자 수는 44명이 됐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