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픽! 의령] 수묵화 연상케 하는 진등재 일출 장관

송고시간2020-10-26 14:46

의령 진등재 일출
의령 진등재 일출

[의령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의령=연합뉴스) 춤을 추듯 일렁이는 구름, 물안개 속을 뚫고 떠오르는 붉은 태양, 거짓말처럼 세상을 비추는 빛.

경남 의령군 용덕면 산 중턱 진등재 일출 전망대에서 바라본 남강과 탑 바위 주변 일출이 새로운 명소로 주목받고 있다.

의령 진등재 운해
의령 진등재 운해

[의령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6일 이른 새벽 남강과 정곡면 호미산성, 의령 제6경 탑바위의 운해와 일출은 수묵화를 연상케 한다.

의령군은 지난달 남강을 조망할 수 있도록 전망대 쉼터를 만들어 방문객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전망대에 도달한 사진가와 일반인들은 가을 해가 다 떠오를 때까지 일출 풍경을 연신 렌즈에 담는다.

의령 진등재 일출
의령 진등재 일출

[의령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쉼터에서 가까운 탑바위는 절벽 위 탑 모양으로 생긴 바위로, 의령 3대 기도 바위로도 불린다.

작은 암자인 불양암과 삼성 고 이병철 회장 생가도 가까이 위치해 다양한 볼거리를 즐길 수 있다. (글 = 한지은 기자, 사진 = 의령군 제공)

contactj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