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2보] 코로나19 어제 61명 신규확진, 이틀째 두 자릿수…지역발생 50명

송고시간2020-10-25 09:31

강남구 임시선별진료소 운영
강남구 임시선별진료소 운영

(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3일 서울 강남구 대치2동주민센터 앞에 차려진 임시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2020.10.23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신재우 기자 = 중앙방역대책본부는 25일 0시 기준으로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1명 늘어 누적 2만5천836명이라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수는 전날(77명)보다 16명 줄어들며 이틀 연속 두 자릿수를 유지했다.

신규 확진자 61명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50명, 해외유입이 11명이다.

신규 확진자가 다소 줄었지만 최근 코로나19 취약층이 모여있는 요양병원·요양시설·재활병원의 집단감염 여파가 지속 중인 데다 가족·지인모임 등을 고리로 한 소규모 산발감염도 잇따라 신규 확진자 수는 언제든 다시 세 자릿수로 늘어날 수 있는 상황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1단계로 완화된 지난 12일 이후 일별 확진자 수를 보면 98명→91명→84명→110명→47명→73명→91명→76명→58명→89명→121명→155명→77명→61명 등으로, 100명 안팎을 오르내리고 있다.

withwit@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