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송천충전소' 준공…전주지역 1호이자 전국 52번째

송고시간2020-10-25 12:00

전주 송천 수소충전소[환경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전주 송천 수소충전소[환경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은경 기자 = 환경부는 수소경제 활성화와 수소차 보급 확대를 위해 2019년부터 추진한 전주시 송천 수소충전소가 준공됐다고 25일 밝혔다.

준공식은 26일 오후 열린다.

준공식에는 홍정기 환경부 차관, 김승수 전주시장, 강동화 전주시의회 의장, 우범기 전북도 정무부지사, 문정훈 현대자동차 부사장, 유종수 수소에너지네트워크 사장 등이 참석한다.

송천충전소는 전주시에 처음으로 구축된 수소충전소로, 전국에서는 52번째다.

충전용량은 1일 250㎏으로, 버스 12대 또는 승용차 60대를 충전할 수 있는 규모다.

환경부는 그린뉴딜 추진계획에 따라 2022년까지 도심에 250기, 고속도로에 60기 등 총 310기의 충전소를 구축해 수소차 운행자들이 충전에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환경부는 2019년 기준으로 수소차 4천194대를 보급해 연간 보급 대수 세계 1위를 달성한 바 있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국민들이 수소차 이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수소충전소를 확충하는 것이 시급하다"며 "이를 위해 정부, 지자체, 사업자 등 기관 간 협력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bookmani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