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진성준 "박덕흠, 전문건설협회 정치자금 1천만원 수수"

송고시간2020-10-23 15:53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무소속 박덕흠 의원이 2016년 전문건설협회로부터 1천만원의 정치자금을 받았다는 주장이 국회에서 제기됐다.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은 23일 국토교통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박 의원이 2016년 총선 전 협회로부터 2천만원의 정치자금을 받았으나 박 의원이 이를 모두 돌려줬다고 해서 경찰 수사에서 처벌을 받지 않았지만, 최근 박 의원이 1천만원만 돌려줬다는 진술이 나왔다"고 주장했다.

앞서 협회가 2016년 총선을 앞두고 비자금을 조성해 국회의원들에게 뿌렸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를 벌인 바 있다.

최근 박 의원의 가족 회사가 공공공사를 무더기 수주했다는 이해충돌 논란이 일어나면서 과거 박 의원이 몸담았던 전문건설협회의 정치자금 살포 의혹과 배임 혐의 등에 대한 수사가 서울중앙지검에서 진행 중이다.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
더불어민주당 진성준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진 의원은 "당시 서울시지회 신모 회장이 4명의 타인 계좌를 동원해 500만원씩 총 2천만원을 만들어 박 의원에게 전달했다"면서 "이렇게 진술하는 관계자의 녹취록도 확보하고 있다"고 말했다.

진 의원은 당시 경찰의 정치자금 수사를 무마하기 위한 조직적인 증거 인멸이 이뤄졌다고 주장하면서 협회 지역회의 한 간부가 올 9월 서울중앙지검에 제출한 진술서라는 문건을 공개했다.

이 관계자는 문건에서 '당시 경찰청 특수수사과에서 수사가 진행되자 협회 중앙회 지시에 의해 정치자금 전달 사실을 숨기고 지역 협회 업무 추진에 사용한 것으로 보이게 하기 위해 허위 영수증 등을 만들어 제출했다'라고 밝혔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