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힘있는 적벽가'…춘향국악대전 판소리 명창부 대상에 강길원씨

송고시간2020-10-22 20:49

춘향국악대전 판소리 명창부 대상 강길원씨.
춘향국악대전 판소리 명창부 대상 강길원씨.

[남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남원=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제47회 대한민국 춘향국악대전 판소리 명창부 경연에서 강길원(38)씨가 대상인 대통령상을 받았다.

강씨는 22일 전북 남원시 춘향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린 명창부 경연에서 적벽가 중 '동남풍 비는 대목'을 열창해 심사위원으로부터 합계 495점을 얻었다.

왕기석 심사위원장은 "남자 소리꾼답게 소리에 힘이 있고 몸짓이나 손짓으로 하는 발림이 너무 좋았다"며 "소리꾼에게 필요한 조건을 다 갖췄다"고 평가했다.

강씨는 46회에 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은 데 이어 이번 대회에서 대통령상을 거머쥐며 명창의 반열에 올랐다.

남원 출신의 강씨는 부모님 권유로 7살 때 소리에 입문했으며 성창순, 김일구, 김영자 등 명창으로부터 지도를 받았다.

현재 국립남도국악원에서 활동하고 있다.

강씨는 "지난해 대회 때 컨디션이 좋지 않아 최우수상에 그쳤었는데 올해 그 한을 풀어 너무 감격스럽다"며 "대통령상의 무게를 알기에 앞으로도 바른 소리를 내는 명창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