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백두산 천지 괴물 또 출현?…"2m 괴물체 떠다녀"

송고시간2020-10-22 15:59

관리 직원이 아침 순찰 중 촬영해 SNS에 올려

백두산 천지에 괴물이?
백두산 천지에 괴물이?

[더우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백두산 천지에서 2m가 넘는 크기의 미확인 물체가 움직이는 것을 봤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21일(현지 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백두산의 중국 쪽 국립공원 직원인 샤오유(28)는 전날 아침 순찰을 하며 동영상을 촬영하던 중 천지 한가운데서 7피트(2.13m) 크기의 둥근 움직이는 물체를 발견했다.

그는 매일 백두산 천지 지역의 날씨를 촬영해 동영상 공유 소셜미디어(SNS)인 '더우인'에 올리는 일을 한다.

샤오유는 "처음에는 몰랐는데, 갑자기 검은 점이 보였다"며 "검은 물체가 멀리서는 작아보였지만 실제로는 크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둥근 모양의 괴물체가 7피트(약 2.13m) 정도 넓이였는데 계속 수면을 떠다니고 있었다고 주장했다.

그는 "북한군이 가끔 배를 타고 낚시하기도 하는데, 확실히 이번에 본 물체는 선박이 아니었다"고 말했다.

수면으로부터 약 500m 높이에서 촬영된 동영상에서 검은색 물체는 비교적 선명하게 보였지만, 해상도가 떨어져 살아있는 괴생명체인지는 확인하기 어려운 상태다.

백두산 천지에 괴물이?
백두산 천지에 괴물이?

[더우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샤오유는 "호숫가 일대가 일반인의 출입이 엄격히 금지돼 있어서, 물체가 보였던 곳에는 정말 다른 사람은 아무도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동영상을 촬영하는 몇분간 계속 괴물체를 목격했고, 촬영을 마친 뒤 다른 업무를 보기 위해서 이동했다고 밝혔다.

백두산 천지 속 괴생명체에 관한 루머는 58년 전으로 거슬러 올라간다.

1962년 한 사람이 백두산 천지 물속에서 괴생명체 2마리가 서로를 쫓는 것을 망원경을 통해 봤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이후 최근 10년 전을 포함해 여러 차례에 걸쳐 수십명의 사람들이 천지에서 괴생명체를 봤다고 주장했다.

백두산 천지는 가장 깊은 곳이 384m고 평균 수심이 214m로 세계에서 가장 깊은 화산 호수이며, 아시아에서 가장 크고 세계에서 가장 높은 화산 호수이다. 너비는 3.58km이고 면적은 9.18k㎡, 저수용량은 20억 4천만㎥이다.

중국에서는 신장위구르 지역 카나스 호수에서도 괴생명체가 출몰한다는 이야기가 전해진다.

백두산 천지
백두산 천지

[연합뉴스 자료사진]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