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19라도 괜찮아, 따로 함께 걷자" 2020 제주올레 걷기축제

송고시간2020-10-22 13:51

23일 개막해 23일간 23개 코스서 매일 진행

(제주=연합뉴스) 변지철 기자 = 가을 제주를 특별하게 즐길 기회 '2020 제주올레 걷기 축제'가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제주올레 걷기 축제 개막
제주올레 걷기 축제 개막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올레 걷기 축제가 23일부터 다음 달 14일까지 23일간 섬 코스(우도, 추자도, 가파도)를 제외한 본섬 23코스에서 열린다.

제주올레 걷기 축제는 제주의 자연이 빛나는 계절인 가을에 올레길을 하루 한 코스씩 걸으며 문화예술 공연과 지역 먹거리를 즐기는 이동형 축제다. 2010년 시작해 올해 11회째다.

제주올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 상황에서 걷기 축제가 진행되는 만큼 사전 접수로 참가자를 모집, 23개 코스에서 23일간 코스마다 15명씩, 현장 운영 자원봉사자의 인도 아래 안전거리를 유지하며 걷기 축제를 진행한다.

과거 축제가 시계 방향으로 연속되는 3개 코스를 선정해 매일 한 코스씩 걷고 축제 기간 축제에 참여하는 내외국인과 자원봉사자, 마을 주민들이 곳곳에서 펼쳐지는 공연과 음식을 즐겼다면 올해는 프로그램을 축소하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셔틀버스와 먹을거리 등을 운영하지 않는다.

제주올레 걷기 축제 개막 '올레길에서 느끼는 자유'
제주올레 걷기 축제 개막 '올레길에서 느끼는 자유'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주올레는 대신 23일간 23개 코스에서는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하며 각종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축제 기간을 '올레 데이', '로컬 데이', '공연 데이', '지기 데이' 등 크게 네 부문으로 나눠 각종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올레 데이는 길과 자연에 집중하며 걷는 날, 로컬 데이는 제주 지역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날, 공연 데이는 공연을 즐기는 날, 지기 데이는 제주올레 길을 정비하고 모니터링하는 코스 담당 자원봉사자 올레지기와 함께 걷는 날이다.

자세한 일정은 2020 제주올레 걷기 축제 공식 홈페이지(http://intro.jejuolle.org/festival/the11th)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명숙 제주올레 이사장은 "코로나19가 발생한 이후 고민 끝에 축제 개최 여부를 결정했다"며 "일상과 이벤트가 멈추고 희망이 없는 것처럼 보이는 이 시기에도 '따로 함께' 길을 걸으며 희망을 길어 올리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축제를 준비했다"라고 밝혔다.

bjc@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