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도시재생 국제 콘퍼런스 22∼23일 온라인 생중계

송고시간2020-10-21 11:15

서울시청
서울시청

[촬영 안철수]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시는 '2020 서울 도시재생 국제 콘퍼런스'를 22∼23일 연다고 21일 밝혔다.

온라인 화상회의로 진행되는 이 행사는 서울시 공식 유튜브 채널(국·영문)을 통해 실시간 생중계된다.

회의 참가자들은 '포스트 코로나, 도시재생의 미래와 전략'을 주제로 코로나19 이후 도시재생의 가치와 비전을 조명하고 미래 전략을 논의한다. 또 서울시가 그동안 추진해 온 도시재생 정책과 사례를 국제사회와 공유한다.

이번 행사는 유엔 산하 국제기구인 유엔 해비타트(UN-Habitat)의 '어반 옥토버'와 연계해 진행한다. 유엔 해비타트는 각 나라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시민단체 등과 협력해 도시개발과 도시재생, 주거환경 개선 활동 등을 하고 있으며, 어반 옥토버는 유엔 해비타트가 파트너 국가·도시·기관 등과 함께 매년 10월 전 세계에서 추진하는 행사·활동이다.

22일 오후 2시 열리는 개회식에서는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이 '도시 위기 대응을 위한 도시재생의 역할'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도시공간을 전환할 창조적 해법의 하나로 '커뮤니티'의 가치에 주목하고, 서울형 도시재생이 추구하는 주요 가치를 제시한다.

3개 세션에서는 케냐·영국·폴란드·미국·말레이시아·이란·이집트 등의 도시재생 학자와 전문가, 활동가, 청년 등이 도시재생에 관한 경험과 지식을 나누고 미래의 모습을 함께 그려본다.

서울시는 논의 내용을 도시재생 미래 전략 수립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계획이다.

'2020 서울 도시재생 국제 컨퍼런스' 포스터
'2020 서울 도시재생 국제 컨퍼런스' 포스터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