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남 영암서 25일 김창조 가야금 전국대회

송고시간2020-10-20 15:52

포스터
포스터

[영암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영암=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제9회 영암 김창조 가야금 전국대회' 본선이 25일 가야금 산조 본향인 영암군 가야금산조 기념관에서 열린다.

20일 영암군에 따르면 본 경연과 함께 가야금산조 기념관 개관 6주년을 축하하는 인간문화재 양승희 씨와 영암 어린이 가야금 연주단들이 함께하는 가야금 병창 공연도 한다.

대회는 가야금산조, 가야금병창, 가야금창작 등 3개 종목 경연이 펼쳐진다.

일반부, 고등부, 초·중등부와 초등부 단체까지 3개 부문에 걸쳐 진행된다.

코로나19 감염병 예방을 위해 예심은 17일부터 18일까지 동영상으로 심사했다.

25일 본선 경연을 통해 종합 대상과 총 40여명의 수상자가 결정된다.

이번 대회는 가야금산조 창시자 김창조 선생의 예술세계를 기리고 전통국악의 문화를 활성화하기 위해 매년 개최되는 행사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교육부장관상 등이 수여되는 권위 있는 국악대회이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