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공주 '문화도시' 지정 위해 충남도 지원 나선다

송고시간2020-10-20 15:11

공주시청서 협약체결…연말께 성과 평가해 문체부가 선정

공주 공산성
공주 공산성

[촬영 양영석]

(홍성=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충남도는 20일 공주시와 '공주 문화도시 조성 지원'협약을 체결했다.

유구한 백제 역사와 문화자원을 가진 공주시의 법정 문화도시 지정을 위해 손을 맞잡은 것이다.

문화도시는 역사전통, 문화산업 등 특색 있는 지역의 문화자산을 세계적인 브랜드로 키워 관광산업, 문화창업을 견인하기 위해 추진하는 사업으로,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한다.

공주는 지난해 예비도시로 지정됐다.

공주시는 문체부에 제출한 예비사업 계획에 맞춰 '안녕 이야기 문화도시 공주'를 비전으로 공주가 가진 역사·문화적 가치를 발굴하는 데 집중하고 있다.

문화자원을 도시 발전 동력으로 활용해 일자리를 만들고 관광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한 방안도 모색 중이다.

공주 백제문화제
공주 백제문화제

[이재림 기자]

충남도는 공주시의 이런 계획을 행정·재정적으로 지원하고 문화인력 양성, 공동체 활성화 사업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오는 11∼12월 예비사업 추진 실적 평가를 통해 법정 문화도시에 선정되면 내년부터 5년간 국비 최대 60억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충남도 관계자는 "공주가 중부권 최대 문화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young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