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원지검장, '도피' 이혁진 수사일원화 지적에 "귀국시 검토"

송고시간2020-10-19 12:44

답변하는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
답변하는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이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열린 서울고검·수원고검 산하 검찰청들에 대한 국정감사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의에 답하고 있다. 2020.10.19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강민경 기자 = 문홍성 수원지검장은 19일 해외에 도피 중인 이혁진 전 옵티머스자산운용 대표에 대해 "최근 법무부를 통해 미국에 범죄인 인도 청구를 해 둔 상태"라고 말했다.

문 지검장은 이날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서울고검과 산하 검찰청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검찰이 이 전 대표의 신병 확보를 위해 노력하지 않는다는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문 지검장은 이 전 대표가 기자들과 카카오톡으로 연락을 주고받는 상황인데도 검찰은 연락하지 않는다는 지적이 나오자 "(해당 방법으로) 연락 취할지 여부를 바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 전 대표에 대한 수사를 서울중앙지검과 수원지검으로 이원화하지 말고 일원화해야 한다는 조 의원 지적엔 "효율적 수사 진행을 위해서 이혁진이 귀국하면 검토할 수 있으리라 본다"고 답했다.

이성윤 서울중앙지검장은 옵티머스 대주주로 알려진 이진아 전 청와대 행정관에 대해선 직접 불러 조사한 사실을 인정하면서도 참고인 신분이었느냐는 질의엔 "특정인의 수사 여부나 수사 상황은 말씀드리기 부적절하다"고 즉답을 피했다.

s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