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감사원, 월성1호기 심의 재개…오늘 종지부 찍을지 주목

송고시간2020-10-19 11:57

6일차 감사위원회…'오늘 의결 → 내일 공개' 전망 유력

최재형 감사원장이 7월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사위 전체회의에 출석해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최재형 감사원장이 7월 29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법사위 전체회의에 출석해 답변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감사원이 19일 오전 '월성1호기 조기폐쇄 결정의 타당성' 논의를 위한 6일 차 감사위원회 회의를 소집했다.

회의는 최재형 감사원장 및 5명의 감사위원이 참석했으며, 이날 오후 최종보고서를 의결하고 다음 날 보고서를 공개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관측되고 있다.

현재로서는 여권을 중심으로 감사원이 원전 폐쇄결정의 타당성 자체를 부인하지는 않으리라는 관측에 무게가 실리는 모양새다.

'원전의 경제성이 저평가됐고 이 탓에 폐쇄 결정도 잘못 내려진 것 아니냐'는 의혹이 이어지고 있지만, 경제성의 경우 워낙 다양한 기준으로 판단할 수 있는 만큼 저평가 여부를 딱 잘라 결론 내리기 쉽지 않다는 것이 여권 인사들의 설명이다.

다만 그동안 감사위원회 내에서도 치열한 의견 대립이 계속됐다는 점을 고려하면, 이런 예상과는 달리 사실상 '폐쇄 조치가 부당했다'는 결론이 나올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다.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