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제21, '옵티머스 전 대주주' 이진아 전 靑 행정관 고발

송고시간2020-10-19 11:00

옵티머스 펀드사기 사건 검찰 수사 (PG)
옵티머스 펀드사기 사건 검찰 수사 (PG)

[장현경 제작] 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경제민주주의21(경제21)은 옵티머스자산운용(옵티머스)의 대주주였던 이진아 전 청와대 민정수석실 행정관을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과 금융실명법 위반 혐의로 19일 서울중앙지검에 고발했다.

경제21은 "이 전 행정관이 청와대에 들어간 뒤 배우자인 윤석호 전 옵티머스 이사의 보수가 별다른 이유 없이 월 500만원에서 1천500만원으로 늘어났다"며 "이는 이 전 행정관이 공무원 신분으로 부당하게 받은 돈이며, 민정수석실은 금융감독원을 감찰하는 곳이기에 직무 관련성도 있다"고 주장했다.

이 단체는 이어 "이 전 행정관은 자신이 보유하던 옵티머스 주식 10만주를 김재현 전 옵티머스 대표의 비서 명의로 차명 전환해 보유 사실을 숨기려고도 했다"고 덧붙였다.

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