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호영 "라임·옵티 특검법 빠른 시간 제출…정쟁 중단해야"

송고시간2020-10-19 10:06

"법무장관·검찰총장 싸우는 모습 더 지켜볼 수 없어"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19일 라임·옵티머스 의혹 수사를 위한 특검 법안을 곧 제출하겠다고 밝혔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비대위 회의에서 "특검에 맡겨 철저하게 수사하도록 하고, 여야는 이 문제를 둘러싼 정쟁을 즉시 중단해야 한다"며 "빠른 시간 안에 특검 관철을 위한 특검법을 제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지금처럼 어려운 시국에 이 사건들로 법무부 장관과 검찰총장이 싸우는 모습을 국민이 더이상 지켜볼 수 없다"며 "이 사건 수사로 국력을 낭비할 수는 없다. 선택은 오로지 특검밖에 없다"고 주장했다.

주 원내대표는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망가져도 너무 심하게 망가지고 있다. 우리나라 검찰사(史)에 추 장관이 어떻게 기록될지 잠시라도 멈춰서 돌아보기를 바란다"며 "권력이 다하면 원한에 따른 보복이 반드시 있다는 명심보감, 퇴임한 검사 이야기를 부디 잊지 말 것을 말씀드린다"고 했다.

그는 "라임·옵티머스 사건을 수사하는 서울중앙지검장과 남부지검장은 친추미애 친정권 인사라는 게 다 알려져 있다"며 "수사가 지지부진해 문제가 생기자 그 책임을 묻기는커녕, 엉뚱하게 윤석열 검찰총장에 책임을 돌리다가 불과 한시간 뒤에 반박당하는 수모를 겪고도 태연자약하고 있는 게 추 장관"이라고 말했다.

비대위 발언하는 주호영
비대위 발언하는 주호영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10.19 jeong@yna.co.kr

zhe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