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낙연 "부동산 정책 새로운 접근 시작해야…주택공급 확대"

송고시간2020-10-19 09:53

미래주거추진단 구성…"다양한 주거수요 부응·1가구 장기보유 세금 정책 마련"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홍규빈 기자 = 더불어민주당이 진선미 의원을 단장으로 하는 미래주거추진단을 구성하고 수도권 전세난 등에 본격적인 대응에 나선다.

이낙연 대표는 19일 최고위에서 "주거 대책은 가장 중요하고 당면한 민생 과제"라며 "당장 많은 사람이 걱정하는 전·월세 상황도 면밀히 점검하며 대응할 것이다. 현장 점검부터 시작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또 '집을 처음으로 또는 새로 갖고자 하는 사람에게 희망을 주고, 1가구 장기보유 실거주자에게 안심을 드리고, 집으로 큰돈을 벌려는 사람에게는 책임을 지우자'는 '희망·안심·책임 3원칙'을 거론한 뒤 "고급화하고 다양해진 수요를 종래의 주택보급률 개념으로는 해결할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예전의 부동산 정책에 대한 반성에서 새로운 접근을 시작해야 한다"며 "집을 갖고자 하는 사람에게 희망을 드리고 다양한 주거 수요에 부응하는 주택 공급 확대 방안, 1가구 장기보유 실거주자에게 세금 등에서 안심을 드리는 방안을 중심으로 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최고위-전국위원장 발언하는 이낙연
최고위-전국위원장 발언하는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가 10월 16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전국위원장 연석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