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디스플레이, 갤럭시Z플립 폴더블 패널 '환경성적표지' 인증

송고시간2020-10-19 09:37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 공정용수 재이용 시설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 공정용수 재이용 시설

[삼성디스플레이 제공. DB 및 재판매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철선 기자 = 삼성디스플레이는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 모델에 사용되는 폴더블(접히는) 올레드(OLED) 디스플레이 패널이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고 19일 밝혔다.

환경성적표지 인증은 원료 수급부터 제조까지 제품 생산의 전 과정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평가해 표시하는 국가 공인 인증제도다.

폴더블 올레드 디스플레이는 탄소발자국·산성비·부영양화·물 발자국·자원발자국·오존층·스모그 등 7개 항목 전체에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았다.

앞서 삼성디스플레이는 2018년 스마트폰 갤럭시S8 모델에 적용된 올레드 패널로 탄소발자국·산성비·부영양화·물 발자국 등 4개 영역에서 환경성적표지 인증을 받기도 했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공조용 보일러를 고효율 시설로 교체해 먼지와 산성비의 원인이 되는 질소산화물 배출량을 저감하고, 제조공정 내 용수·원료를 회수해 재사용하는 등 전체 생산 과정에서 환경에 미치는 영향 최소화를 위한 시설 투자를 확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특히 신규 공정에서 배기 분해시설을 기존 대비 확대해 지구온난화를 유발하는 성분 배출을 대폭 감소시켰다. 절감 효과를 탄소 배출량으로 환산하면 연간 2천300t 수준이고, 이는 30년생 소나무 약 35만 그루를 추가로 심는 효과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지난달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가 폐기물 매립 최소화를 위해 자원 사용 절감, 재활용 기술 도입 등을 통해 글로벌 환경안전 인증회사 UL(Underwriters Laboratories)로부터 '폐기물 매립 제로(Zero Waste to Landfill)' 분야에서 최우수 등급(플래티넘) 인증을 받은 바 있다.

삼성디스플레이 글로벌인프라총괄 남효학 부사장은 "'환경이 최우선이다'는 원칙을 바탕으로 회사의 지속 가능한 경영을 위해 탄소배출 및 자원 절감 기술에 대한 시설 투자를 꾸준히 실천해 가겠다"고 말했다.

kc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