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서울대병원 전공의 코로나19 확진…접촉자 등 100여명 '음성'

송고시간2020-10-18 21:21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서울 종로구 서울대학교병원 전공의 1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확진된 사실이 확인됐다.

18일 의료계에 따르면 서울대병원 영상의학과 소속 전공의 1명이 16일 오후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서울대병원은 이 전공의의 동선을 파악해 접촉자로 분류된 66명을 포함해 100여명을 검사했다. 이들은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접촉자 66명 외에 확진자와 동선이 겹쳤을 가능성이 있거나 의심스러운 인원도 검사한 결과다.

이 전공의는 담당하는 진료과목 특성 탓에 환자나 보호자와 접촉하지는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대병원 관계자는 "확진자가 발생한 후 원칙에 따라 병원 내 교직원 전체에 동선을 공개하고 검사했다며 "확진자는 환자와의 접촉은 없었으며 접촉자는 모두 '음성'이었다"고 밝혔다.

서울대학교병원
서울대학교병원[연합뉴스TV 제공]

jandi@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자료제공 : 국민재난안전포털

댓글쓰기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