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취임 첫 동남아 순방 日스가 "아세안은 중요한 파트너"

송고시간2020-10-18 15:46

18~21일 베트남·인니 방문…"열린 인도·태평양 실현"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

[도쿄 교도=연합뉴스 자료사진] 2020.10.16 photo@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가 18일 취임 한 달여 만에 첫 해외 순방길에 올랐다.

스가 총리는 이날부터 21일까지 나흘간의 일정으로 베트남과 인도네시아를 방문한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스가 총리는 이날 오후 하네다(羽田)공항에서 첫 방문지인 베트남으로 출발하기 직전 기자단에 "아세안(동남아국가연합·ASEAN)은 중요한 파트너"라며 "자유롭고 열린 인도·태평양 실현을 위해 지역의 평화와 번영에 공헌하겠다는 결의를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또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책과 관련해 방문하는 베트남 및 인도네시아와 협력 관계를 구축하겠다는 의욕도 드러냈다고 교도는 전했다.

스가 총리는 베트남에서는 응우옌 쑤언 푹 총리를 만나 광범위한 전략적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한 양국관계 발전 방안을 논의한다.

또 올해 베트남이 의장국을 맡은 아세안과 일본의 협력 강화에 합의하고, 아세안 관련 정책연설도 할 예정이다.

인도네시아에서는 조코 위도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을 통해 두 나라가 기본적 가치를 공유하는 전략적 파트너임을 확인하고, 코로나19 대책 등 폭넓은 분야에 걸친 협력 강화 방안을 협의할 계획이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