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북구 해뜨락요양병원 14명 추가 확진…누적 73명

송고시간2020-10-18 14:11

동일 집단 격리 중 환자 12명, 종사자 2명 확진

집단감염 요양병원 확진자 이송
집단감염 요양병원 확진자 이송

[연합뉴스 자료사진]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지난 14일 환자와 직원 등 53명 확진자가 발생한 부산 북구 해뜨락요양병원에서 18일 확진자 14명이 추가로 발생했다.

부산시 보건당국은 이날 해뜨락 요양병원 입원환자 12명과 병원 종사자 2명 등 14명(부산 552~565번)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해뜨락 요양병원 관련 확진자는 73명으로 늘어났다.

해당 요양병원에서는 모두 265명(환자 165명, 직원 100명)이 검사받아 17일까지 59명이 확진됐다.

부산 해뜨락 요양병원 찾은 구청 관계자들
부산 해뜨락 요양병원 찾은 구청 관계자들

(부산=연합뉴스) 15일 오후 부산 북구청 관계자들이 부산 북구 해뜨락 요양병원을 찾아 동일 집단 격리 상황 점검을 준비하고 있다. 2020.10.15 [부산 북구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pitbull@yna.co.kr

부산시 보건당국은 요양병원 안에 동일 집단 격리된 입원환자와 직원들을 이틀 간격으로 검사하고 있어 앞으로도 추가 확진자가 계속 나올 개연성이 있다.

보건당국은 요양병원 확진자 역학조사 결과는 의무기록과 위성위치확인시스템(GPS) 정보 등을 검토한 후 발표할 계획이다.

앞서 이날 오전 10시 기준으로 해외 유입 코로나19 확진자 2명(부산 550번, 551번)이 신규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 통보를 받은 2명은 러시아에서 국내로 입국한 해운대구 거주자로 부산의료원에 격리돼 치료를 받고 있다.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