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성호 "이재명, 인간승리 화신…돌출적? 쓸데없는 염려" 엄호

송고시간2020-10-17 15:46

이재명 겨냥한 김종인에 공개 반박

이재명 경기지사(오른쪽)와 더불어민주당 정성호 의원[연합뉴스 자료사진]

이재명 경기지사(오른쪽)와 더불어민주당 정성호 의원[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동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정성호 의원은 17일 파기환송심 무죄 선고로 '재판 족쇄'가 풀린 이재명 경기지사에 대해 "어려운 환경을 이겨낸 인간승리의 화신 같은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 지사의 정치적 우군인 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강한 의지로 시련을 이겨낸 것에 위로를 전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정 의원은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한 언론과의 대담에서 "이 지사가 돌출적인 행동을 많이 하기 때문에, 과연 저런 성격 갖고 대통령이 될 수 있겠냐 염려하는 사람도 있다"라고 발언한 것을 우회적으로 거론했다.

그러면서 "가족과의 불행한 관계에서 우발적으로 일어난 사건 하나를 갖고 이 지사가 돌출적 행동을 많이 했다고 판단하는 게 아닌가 싶다"면서 "정말 쓸데없는 염려다. 대통령이야 주권자인 국민이 현명하게 선택할 문제"라고 반박했다.

또 "금수저로 태어나 평생을 기득권자들 속에서 살아온 자들에게는, 강자와 권력자의 불의에 분노하고 억강부약(강한 자를 누르고 약한 자를 도와준다)을 외치는 이 지사의 용기가 불편한 돌출행동으로 보일 것"이라고 이 지사를 적극적으로 엄호했다.

정 의원은 "이 지사는 실사구시 주의자다. 이재명을 아는 대부분의 사람은 그가 얼마나 정의롭고 서민적이고 소탈하고 합리적인지 알 것"이라면서 "얄팍한 견문으로 남을 평가하고 재단하는 것이 좋아 보이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d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