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기 광주 재활병원 16명 추가 확진…누적 17명(종합)

송고시간2020-10-17 09:16

첫 확진 간병인 근무한 2개 병동 집단격리…500여명 전수검사

(경기 광주=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 광주시는 초월읍에 있는 SRC재활병원에서 간병인과 환자, 보호자 등 16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코로나19 의료시설 집단감염 (PG)
코로나19 의료시설 집단감염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앞서 이 재활병원의 간병인 1명(서울시 거주·광주시 84번 환자)이 1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에 따라 방역당국은 해당 간병인이 근무한 2개 병동을 코호트(동일집단) 격리한 채 접촉자 등 244명에 대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벌였다.

광주시보건소 관계자는 "SRC재활병원 확진자가 17명으로 늘어났고 의료진은 확진자에 포함되지 않았다"며 "접촉자 등에 대한 검사가 아직 진행 중이라 확진자가 추가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확진자가 집단 발생한 만큼 병원 전체 직원과 환자, 방문자 등에 대한 전수검사를 벌이기로 했다"며 "접촉자를 포함해 검사 대상이 500명을 넘을 것으로 보인다"고 덧붙였다.

방역당국은 확진된 17명의 감염 경로와 함께 세부 동선, 접촉자 등을 파악하고 있다.

코호트(동일 집단) 격리 (GIF)
코호트(동일 집단) 격리 (GIF)

[제작 남궁선. 사진합성.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c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