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가상화폐 거래소 OKEx 창업자 중국 공안에 붙잡혀가"

송고시간2020-10-16 20:51

말레이시아 주소 둔 OKEx 16일부터 거래 중단

OKEx 홈페이지
OKEx 홈페이지

[재판매 및 DB 금지]

(상하이=연합뉴스) 차대운 특파원 = 세계 주요 가상화폐 거래소 중 한 곳인 OKEx의 창업자가 중국 공안에 붙잡혀간 것으로 전해졌다.

16일 중국 경제 매체 차이신(財新)에 따르면 OKEx는 이날 공고를 내고 중국 공안의 수사에 협조 중인 자사의 일부 프라이빗 키 담당자들이 연락이 닿지 않아 인출 업무를 중단한다고 밝혔다.

OKEx는 고객들의 자산 안전에는 문제가 없다고 주장했다.

차이신은 소식통들의 말을 인용해 이 회사 창업자인 쉬밍싱(徐明星)이 최소 일주일 전 경찰에 연행됐다고 보도했다.

2014년 설립된 OKEx는 대외적으로는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본부를 둔 것으로 되어 있다.

하지만 중국의 은행카드와 알리페이, 텐센트페이를 이용한 결제를 지원하는 등 중국인들에게도 서비스를 해왔다.

중국은 지난 2017년부터 자국 내 가상화폐 거래를 금지했다.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OKEx의 거래량은 세계 11위다.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민간의 가상화폐를 금지한 중국은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발행하는 법정 디지털 화폐 발행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ch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