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 교육격차 수석교사가 해소…성적 중하위권 2천200명 상담

송고시간2020-10-18 09:00

교육격차 우려에(CG)
교육격차 우려에(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성진 기자 = 수업 컨설팅과 학생 지도 등을 담당하는 수석(首席)교사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초래된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직접 나선다.

교육부는 한국중등수석교사회, ㈔한국진로진학정보원과 함께 원격수업으로 인한 학생의 학습결손 및 교육격차를 해소하기 위해 고등학교 1∼2학년 희망 학생을 대상으로 학습 상담을 한다고 18일 밝혔다.

수석교사와 더불어 교과지도·진로진학 경험이 풍부한 고교 교사 430여명이 10∼12월 3개월간 학교장이 추천한 일반고 1∼2학년 중하위권 학생 2천200여명을 온·오프라인을 통해 1대1로 지도한다.

학습뿐 아니라 정서와 진로 등 여러 분야에 걸친 종합 상담 형식으로 진행된다.

교육부는 학생 맞춤형 학습 지도를 함으로써 학생의 자기 주도적 학습 능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교육부는 이후 내년 2월까지 현장 교사를 위한 원격수업 맞춤형 지도 안내서를 개발·보급해 교원 연수 등 학교와 시도교육청이 원격교육을 지원하는 데 활용하도록 할 계획이다.

이 안내서에는 학습결손 및 교육격차 원인 진단, 유형 분류 및 특성, 학생별 맞춤형 지도 사례 등을 담을 계획이다.

sungjin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