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가을밤에 즐기는 정조시대 성곽 풍경…23∼25일 '수원화성 야행'

송고시간2020-10-16 15:38

집합행사 없이 거리두며 '워킹스루'로 진행

(수원=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한여름 경기 수원시의 대표축제로 자리매김한 '밤빛 품은 성곽 도시, 수원 문화재 야행(夜行)'이 올해는 오는 23∼25일 수원화성과 행궁동 일대에서 가을축제로 열린다.

'수원 문화재 야행'
'수원 문화재 야행'

[수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2017년 시작돼 올해 네 번째 열리는 수원 문화재 야행은 문화재청이 주관하는 '문화재 야행' 사업의 하나로, 8월 여름밤 수원화성 곳곳에서 야경을 감상하며 문화를 체험하는 프로그램이다.

야경(夜景)·야화(夜畵)·야로(夜路)·야사(夜史)·야설(夜設)·야식(夜食)·야시(夜市)·야숙(夜宿) 등 8야(夜)를 주제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가을에 열리게 된 올해 수원 문화재 야행은 관람객이 모이는 체험, 마켓 등 행사를 열지 않고 '워킹 스루' 형태의 관람형·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화성행궁과 행궁동 일대 주요 장소에 있는 LED 패널의 QR코드를 스마트폰으로 스캔하면 해당 장소의 역사를 해설하는 영상을 볼 수 있다.

조선 시대 역병 분투기 등 역사 이야기를 주제로 한 방송이 수원문화재단 유튜브 채널로 진행된다.

화성행궁 중앙문과 행궁광장, 여민각 등에서는 미디어 아트 작품을 전시하고, 행궁동 공방 거리와 생태교통 마을 공방에서는 체험 행사를 운영한다.

관람객들은 행사장에 설치되는 15개 방역안내소에서 발열 체크, 손 소독을 한 뒤 거리 두기를 하며 관람해야 한다.

수원 문화재 야행
수원 문화재 야행

[수원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관람객 안전과 방역을 위해 행사기간 오후 5시 30분∼10시 남문로데오 청소년공연장∼화성사업소 앞 공방길의 교통이 통제된다. (문의:수원문화재단☎031-290-3572∼3575)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