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북도의회 "영주댐 방류 계획 즉각 철회하라"

송고시간2020-10-16 13:58

경북도의회 "환경부는 영주댐 방류계획 철회"
경북도의회 "환경부는 영주댐 방류계획 철회"

[경북도의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경북도의회 문화환경위원회는 16일 "영주댐 방류를 원점에서 재검토하고 댐 운영을 조기에 정상화하라"고 촉구했다.

위원회는 이날 성명에서 "영주댐은 낙동강 수질 개선과 각종 용수 확보, 홍수 피해 경감 등을 위해 1조1천억원이나 투입한 국책사업이다"며 "정부는 지방자치단체와 지역민 동의 없이 일방적으로 댐 방류를 결정했고, 그 피해는 고스란히 지자체와 지역민에게 전가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담수를 전제로 댐 주변 지역에 23개 사업 총 1천747억원 규모 관광기반시설 조성 및 농업용수 개발·공급 사업이 준공되거나 추진 중이다"며 "영주댐 방류계획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황병직 도의회 문화환경위원장은 "영주댐 물을 자연하천 수준으로 방류하게 되면 농업용수 공급에 막대한 차질이 발생하고 흉물스러운 경관만 남게 된다"며 "환경부와 지자체, 시민단체, 주민 간 협약을 체결해 댐을 운영해야 하며 방류 여부를 결정하는 기구에 주민 참여를 대폭 확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영주댐 방류는 애초 전날 예정됐다가 주민 집회 등 반발로 이날로 연기됐으나 현재까지 물을 흘려보내지 않고 있다.

h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