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마트 상봉점 집단감염으로 3명 확진…400명 전수검사

송고시간2020-10-15 18:55

오후 6시까지 서울 추가 확진자 총 14명…누계 5천646명

이마트 상봉점
이마트 상봉점

[카카오맵 로드뷰 캡처]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기자 = 서울 중랑구 이마트 상봉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해 지금까지 3명의 확진자가 나왔다고 중랑구가 15일 밝혔다.

중랑구에 따르면 이 매장과 관련해 13일에 확진자 1명(서울 중구 61번)이 나왔으며, 14일 밤에 2명(경기 구리시 71번, 서울 은평구 258번)의 양성 판정 사실이 추가로 통보됐다.

중랑구는 15일 이마트 상봉점 측과 대책회의를 갖고 전 직원 400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하기로 했다.

또 이달 1일부터 13일까지 이마트 상봉점 내 베이커리나 조리코너 방문자 중 발열이나 호흡기 증상이 있는 사람들에게 중랑구보건소로 연락한 후 검사를 받도록 당부했다.

한편 15일 0시부터 오후 6시까지 18시간 동안 추가로 파악된 서울 지역 코로나19 확진자가 14명이었다고 서울시가 밝혔다.

진행 중인 집단감염 중에서는 '송파구 잠언 의료기'에서 1명이 추가돼 관련 확진자의 서울 지역 누계가 6명으로 늘었다.

신규 확진자 14명 중 9명은 본격적 집단감염이 아닌 산발 사례였다. 산발 사례와 옛 집단감염을 합한 '기타' 환자의 서울 누계는 2천959명으로 집계됐다.

또 해외접촉 감염 사례로 추정되는 경우가 1명(서울 누계 441명), 감염경로가 불명확해 '조사 중'으로 분류된 경우가 3명(서울 누계 976명) 있었다.

이에 따라 서울 지역 코로나19 확진자 누계는 5천646명으로 늘었다.

limhwasop@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wSQ2qmvWwu0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