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드론·경비함정 동원…불법 마약 국내유입 원천차단할 것"

송고시간2020-10-15 16:55

"지난해 마약사범 검거 1만6천여건…2015년보다 4천여건 증가"

(서울=연합뉴스) 계승현 기자 = 정부는 불법 마약류 국내 유입을 원천 차단하고 범죄 가능성이 높은 지역에 대한 집중 단속을 강화하겠다고 15일 밝혔다.

정부는 이날 오전 11시 정부서울청사에서 '마약류 특별 단속을 위한 관계기관 회의'를 개최해 마약류 불법 유통 현황을 점검하고 특별단속계획을 마련했다.

최근 국내 불법 마약류 유통과 범죄는 늘어나는 추세다. 지난 5년간 국내 마약류 사범 검거 건수는 2015년 1만1천916건에서 2019년 1만6천24건으로 약 4천여건 증가했다.

정부는 마약류 국내 밀반입을 차단하기 위해 국내뿐만 아니라 국외 관련 기관과 공조를 강화할 계획이다.

특히 해양에서 마약류 거래가 이뤄지는 것을 막기 위해 드론, 항공 순찰, 경비함정 등을 활용해 입체적 단속을 할 예정이다.

또 다크웹 사이트를 이용해 마약을 판매하는 범죄자를 추적하기 위해 수사조직과 인력을 확대해 특별단속할 계획이다.

아울러 프로포폴이나 졸피뎀 등 의료용 마약류도 비정상적으로 과다처방 되지 않도록 의료용 마약류 투약·구매량 기준 상위 환자를 감시하고, 검찰·경찰 등 유관기관이 연계해 특별단속을 할 예정이다.

마약
마약

[연합뉴스TV 제공]

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