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애플, 처음으로 5G 적용한 '아이폰12' 공개

송고시간2020-10-14 02:52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애플이 13일(현지시간) 초고속 이동통신 서비스인 5세대 이동통신(5G)을 지원하는 신형 '아이폰12'를 공개했다.

애플은 이날 온라인 스트리밍으로 신작 아이폰 발표행사를 열고 처음으로 5G를 지원하는 아이폰인 아이폰12 시리즈를 선보였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신형 '아이폰12'공개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 신형 '아이폰12'공개

[로이터 연합뉴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아이폰에 새로운 시대가 시작되는 날"이라며 5G가 초고속으로 데이터를 다운로드·업로드하고 고화질 동영상 스트리밍과 더 반응이 빠른 게이밍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이폰은 5G 중에서도 더 빠른 고속 서비스를 제공하는 '밀리미터파' 서비스를 지원한다. 미국에서는 최대 이동통신사인 버라이즌과 협력해 밀리미터파 서비스인 '버라이즌 5G 울트라 와이드밴드'를 제공하기로 했다.

버라이즌에 따르면 이 서비스는 최대 다운로드 속도가 4.0Gbps, 최대 업로드 속도가 2.0Gbps에 달한다.

한스 베스트버그 버라이즌 CEO는 뉴욕, 시카고, 로스앤젤레스(LA) 등 미국 내 60개 도시에서 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아이폰12는 또 외관에서도 종전 제품들과 차별화돼 테두리가 화면과 직각을 이루는 디자인을 채택했다. 아이폰12는 아이폰11보다 11% 얇고 부피는 15% 작다고 애플은 설명했다.

애플, 처음으로 5G 적용한 '아이폰12' 공개 - 3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아이폰12에는 또 스마트폰 칩으로는 처음으로 5나노미터 공정 기술이 적용된 새로운 칩 'A14 바이오닉'이 탑재된다. 이에 따라 어떤 스마트폰보다 50% 빠른 중앙처리장치(CPU) 속도, 50% 빠른 그래픽처리장치(GPU) 속도를 지원한다고 애플은 밝혔다.

또 전면 디스플레이에는 나노 세라믹을 적용한 '세라믹 쉴드'를 장착해 다른 스마트폰보다 충격에 대한 저항 강도를 높였다고 애플은 밝혔다.

애플은 또 이날 화면 크기가 5.4인치인 '아이폰12 미니'도 발표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