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북한 군부 재편…전략무기 사령관 김정길·작전총국장 방두섭

송고시간2020-10-14 08:30

전임 작전총국장 박수일은 1군단장 복귀…열병식서 군 인사 드러나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북한이 미사일부대를 이끄는 전략군사령관을 김정길 상장(별 세개)으로, 군사작전을 총괄하는 총참모부 제1부총참모장 겸 작전총국장을 방두섭으로 각각 교체한 것으로 확인됐다.

14일 조선중앙TV가 중계한 노동당 창건 75주년(10.10) 기념 열병식 영상을 보면 아나운서는 전략군 종대를 소개하면서 "사령관 김정길 상장이 지휘하는 전략군 종대"라고 말했다.

북한 '미사일 담당' 전략군사령관 교체 확인…김락겸에서 김정길로
북한 '미사일 담당' 전략군사령관 교체 확인…김락겸에서 김정길로

(서울=연합뉴스) 북한의 미사일 정책을 총괄하는 전략군사령관이 김락겸에서 김정길로 교체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0일 조선중앙TV의 노동당 창건 75주년 열병식 영상을 분석한 결과 김정길 상장이 전략군 종대 행진을 이끌고 있다. 전임자인 김락겸의 현재 보직은 확인되지 않았다. [조선중앙TV 화면] 2020.10.14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미사일부대를 이끄는 전략군사령관을 김락겸에서 김정길로 교체된 사실을 확인한 셈이다.

중앙TV는 "가장 공격적인 수단으로 언제든 전략적 임무를 수행할 수 있게 만단의 준비가 돼 있는 노동당의 믿음직한 핵무장력으로 그 위용 만방에 떨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정길은 2015년 육군 소장(별 1개)으로 진급한 인물로 지난 5월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제4차 확대회의에서 상장(별 3개)으로 승진했다.

전임자인 김락겸도 이 회의 참석을 끝으로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이 회의에서 교체 인사가 이뤄졌을 것으로 보인다.

전략군은 김정은 집권 이후인 2014년 창설된 북한군 조직이다. 북한군은 육군과 해군, 전략군, 항공 및 반항공군의 4군 체제로 구성되는데, 그중 전략군은 단·중·장거리 미사일부대를 지휘·통제한다.

특히 이번 열병식에서 공개된 미 본토 겨냥이 가능한 신형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개발도 전략군의 소관이다.

북한군 장성급 계급은 원수-차수-대장-상장-중장-소장의 6단계로 구분되는데, 김정길 신임 전략군사령관이 5년 만에 소장에서 상장으로 쾌속 승진한 건 전략군이 그만큼 미사일 부문에서 성과를 냈기 때문으로 해석된다.

또 이번 열병식에서는 제1부총참모장 겸 작전총국장이던 박수일이 제1군단 종대를 이끌고 참가했다.

중앙TV는 "인민군대의 맏아들 군단 제1군단 종대, 군단장 박수일 상장이 이끌고 있습니다"라고 전해 그가 다시 야전군 사령관으로 돌아갔음을 전했다.

북한군 '서열 4위' 작전총국장에 방두섭 임명된 듯
북한군 '서열 4위' 작전총국장에 방두섭 임명된 듯

(서울=연합뉴스) 북한 군 서열 4위에 해당하는 총참모부 제1부 총참모장 겸 작전총국장 자리에 방두섭 대장이 임명된 것으로 보인다. 조선중앙TV의 노동당 창건 75주년 열병식 영상을 분석한 결과 방두섭(추정)이 주석단에서 북한군 서열 1위인 김수길 총정치국장 바로 옆에 서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조선중앙TV 화면] 2020.10.14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박수일의 후임에는 지난 5일 당창건 75주년을 맞아 대장(별 4개)으로 승진한 방두섭이 임명된 정황도 포착됐다.

군단장이던 방두섭은 이번 열병식 주석단에서 김수길 총정치국장 바로 왼편(이하 화면 기준)에 섰다.

작전총국장은 2018년 북한 정권수립 70주년(9·9절) 경축 열병식 때에도 군 총정치국장 바로 옆에 자리했다.

작전총국장은 군 수뇌부인 총정치국장, 총참모장, 인민무력상 다음가는 서열 4위다.

방두섭은 2015년 육군 제2군단장으로 임명됐고 2017년 4월 육군 상장으로 진급했으며 최근 제1부총참모장 겸 작전총국장으로 승진하면서 대장 계급장도 단 것으로 보인다.

북한은 지난해 12월 말과 지난 5월 및 7월 당 중앙군사위원회 제7기 3∼5차 회의와 8월 제7기 16차 당 정치국 회의를 열고 군 인사를 잇달아 단행했다.

cla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