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구로구, IoT 활용해 독거노인 450가구에 돌봄 서비스

송고시간2020-10-13 09:27

(서울=연합뉴스) 김지헌 기자 = 서울 구로구(구청장 이성)는 관내 만 65세 이상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사물인터넷(IoT) 기반의 '홀몸 어르신 안심케어 서비스' 사업을 확대한다고 13일 밝혔다.

독거노인 취약가구에 '안심 단말기'를 설치해, 단말기 센서로 움직임이나 출입문 열림, 냉장고 열림, 베개 압력, 온도, 습도, 조도 등 정보를 수집하고 위험을 미리 파악하는 서비스다.

일정 시간 움직임이 없거나 이상 징후가 감지되면 담당자가 연락 또는 방문하고 응급 상황이면 119에 신고한다.

구는 서비스 대상자를 기존 135가구에서 450가구로 늘리기로 했다. 관내 만 65세 이상 독거노인이 대상이다.

'안심 단말기' 센서
'안심 단말기' 센서

[서울 구로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