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년 서울 공립 중·고교 교사, 보건·사서교사 등 710명 선발

송고시간2020-10-08 10:00

서울교육청 임용시험 시행계획 공고…사립 131명·국립 3명 위탁선발

교사 임용시험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교사 임용시험 [장현경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서울시교육청이 내년도(2021학년도) 서울지역 공립 중·고교 교사 등 710명을 선발한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런 내용의 2021학년도 공립(국·사립) 중등교사, 보건·사서·영양·전문상담·특수(중등)교사 임용시험 시행계획을 8일 공고했다.

이번 시험에서는 교원의 정년·명예퇴직, 학생·학급수 감축 등을 반영해 올해보다 173명(19.6%) 감소한 28개 과목 710명을 선발한다고 교육청은 설명했다.

세부적으로 보면 중등(중·고교)교사는 274명 줄어든 388명을 뽑는다. 보건교사는 85명, 사서교사는 21명, 영양교사는 54명을 선발하고, 전문상담교사는 90명, 특수(중등)교사는 72명을 뽑는다.

서울지역 공립 중등교사 등 선발 규모
서울지역 공립 중등교사 등 선발 규모

[서울시교육청 제공]

중등교사를 제외하면 모두 선발 인원이 올해보다 늘어난다.

서울시교육청은 특히 환경교육 강화를 위해 처음으로 환경과목 교사 2명을 뽑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현실에 맞춰 보건·사서·영양·전문상담교사 선발 규모를 늘렸다고 덧붙였다.

이와함께 교육청은 28개 사립학교법인으로부터 1차 시험을 위탁받아 중등교사 112명, 보건 6명, 전문상담 2명, 특수(중등) 11명 등 25과목 131명을 선발한다.

사립학교 교사의 경우 1차 시험은 공립과 동시에 시행하고, 각 학교법인이 2차 시험을 실시해 최종합격자를 정한다.

국립학교 교사는 한국우진학교 보건교사 1명, 서울맹학교 특수(중등)교사 2명을 위탁 선발한다.

응시원서는 이달 19∼23일 나이스 교직원 온라인채용시스템에서 접수한다.

1차 시험은 11월 21일, 2차 시험은 내년 1월 20·26·27일이다. 최종합격자 발표는 내년 2월 10일이다.

문의는 서울교육콜센터(☎ 02-1396)로 하면 된다.

cin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