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하라, 서울·충주서 '예술하라 아트페어-예술편의점' 개최

송고시간2020-10-07 16:00

미하라, 서울·충주서 '예술하라 아트페어-예술편의점' 개최 - 1

▲ 문화예술기관인 미하라는 오는 8∼11일 서울 팔레드서울과 16∼20일 충주 어울림 시장 내 168 아트 스퀘어에서 작가 미술 장터 '예술하라-예술편의점'을 각각 연다고 7일 밝혔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이 행사는 편리함과 프리미엄을 결합한 용어인 '편리미엄'을 키워드로 진행한다.

예술하라 장터는 온·오프라인 형식으로 구성했다. 먼저 오프라인에서는 전시 이외에도 작가를 위한 프로그램인 '작가 피칭'과 '선·후배 작가 인터뷰', 가상경매를 체험하는 컬렉앤 셀, 주말 브런치 등 각종 이벤트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전시 관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방역 지침을 준수하는 가운데 10명 이내로 이뤄진다. 체험 프로그램은 5명 이내 예약 형식으로 진행한다.

온라인 장터는 내달 8일까지 온라인 뷰잉룸과 아트마켓에서 열린다.

미하라는 코로나19로 행사 기간 장터에 나오지 못하는 고객을 위해 온라인 플랫폼 예술 편의점을 개설했다.

이에 따라 관객과 고객은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가상현실(VR) 전시로 미술 감상과 작품 쇼핑을 할 수 있다. 온라인 쇼핑에서는 블랙위켄드데이 등 각종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홍성미 전시 감독은 "젊은 작가들에게는 힘을 실어주고 미술 애호가들에게는 젊은 작가의 작품을 널리 알리기 위해 행사를 마련했다"며 "중견작가 주재환, 김선두 등 10여명의 작가를 초대해 그들의 작품도 선보인다"고 말했다.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