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국 8월 무역적자 5.9%↑…14년만에 최대

송고시간2020-10-06 22:16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미국의 8월 무역적자가 14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다.

미 상무부는 6일(현지시간) 8월 미국의 상품·서비스 등 무역수지 적자가 671억달러(약 78조원)로 7월 636억달러에서 5.9% 증가했다고 밝혔다.

8월 무역적자로는 지난 2006년 이후 가장 큰 규모다.

수입은 2천390억달러로 3.2% 증가했고, 수출은 1천719억달러로 2.2% 늘었다.

재선을 노리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의 만성적인 무역적자를 줄이겠다는 공약을 내세우고 있지만, 아직은 큰 효과를 내지 못한 셈이다.

지난 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셧다운'에서 벗어난 미국인들이 수입품 소비를 늘린 반면, 미국산 제품에 대한 해외 수요는 그만큼 반등하지 못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관심을 모았던 대중국 무역적자는 264억달러로 6.7% 감소했다.

미국 오클랜드항의 화물선
미국 오클랜드항의 화물선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