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글로비스, 카자흐스탄 물류 시장 진출…음료 운송사업 시작

송고시간2020-10-06 09:43

현대글로비스 로고
현대글로비스 로고

[현대글로비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권희원 기자 = 현대글로비스[086280]가 카자흐스탄 음료 제조·판매 기업인 RG 브랜즈(RG Brands)와 운송 사업 계약을 맺고 중앙아시아 물류 시장 공략에 나선다.

현대글로비스는 카자흐스탄에 신규 지사를 설립하고 RG 브랜즈와 7년간의 운송 사업 계약을 맺었다고 6일 밝혔다.

RG 브랜즈는 현지 음료 시장 2위를 차지하고 있는 업체로 생수, 차, 탄산음료 등을 취급한다.

현대글로비스는 카자흐스탄 수도 누르술탄을 비롯해 핵심 도시인 알마티, 쉼켄트 등에서 운송 사업을 할 예정이다. RG 브랜즈 물류센터에서 제품을 실어 도·소매점에 배송하는 것이 주요 업무다.

내년부터는 배송 도시를 대폭 늘릴 뿐 아니라 생산공장에서 물류센터로 제품을 나르는 수송 업무와 물류센터 관리 업무까지 사업 영역을 확장할 계획이다.

또한 콜드체인(온도에 민감한 상품의 생산·보관·유통·판매 등 저온유통체계)과 친환경 상용트럭 등 스마트물류 기술을 바탕으로 협업 범위를 넓히고 현지 다른 업체들과의 거래도 추진할 예정이다.

현대글로비스는 이번 카자흐스탄 진출이 지난해 초 파견한 신흥 물류시장 개척 선발대 '글로벌 파이오니어'의 첫 결과물이라고 설명했다.

현대글로비스 관계자는 "아시아와 유럽을 잇는 카자흐스탄의 지리적 이점을 살려 인근 신흥 시장 개척에 속도를 내겠다"며 "앞으로도 물류 시장 미개척지에 인력을 파견해 새로운 사업 기회를 모색할 것"이라고 말했다.

hee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