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입대 앞둔 최성환, 추석장사씨름대회서 통산 9번째 한라장사

송고시간2020-10-03 18:32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최성환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한라장사 최성환

[대한씨름협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최성환(영암군민속씨름단)이 위더스제약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에서 한라장사에 올랐다.

최성환은 3일 강원도 영월군 영월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한라장사(105㎏ 이하) 결정전(5전 3승제)에서 이주용(수원시청)을 3-0으로 제압했다.

이달 12일 입대하는 최성환은 입대 전 마지막 대회를 우승으로 장식하며 개인 통산 9번째 한라장사 타이틀을 거머쥐었다.

올해 민속씨름에서는 설날대회 우승에 이어 2관왕을 달성했다.

최성환은 16강(3전 2승제)부터 상대에게 한 판도 내주지 않으며 연승을 달렸다.

허리부상이 있음에도 8강에서 김상현(문경새재씨름단)을 2-0으로 물리쳤고, 4강에서 같은 팀 후배인 오창록을 안다리와 잡채기로 쓰러뜨렸다.

이주용과 맞붙은 결승에서도 최성환이 압도적인 기량을 보였다.

첫판에서 잡채기에 이은 들배지기로 기선을 제압한 최성환은 두 번째 판에서도 자신의 주특기인 들배지기로 순식간에 상대를 제압했다.

세 번째 판에서는 팽팽한 힘 대결 끝에 뒤집기로 우승을 확정했다.

최성환은 "올해 허리 부상으로 대회도 잘 못 나가고 훈련도 힘들었지만, 조금이라도 힘들어하면 감독님이 따로 스케줄을 만들어서 훈련을 도와주셨다. 사랑한다는 말을 전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위더스제약 2020 추석장사씨름대회 한라급(105㎏ 이하) 경기 결과

한라장사 최성환(영암군민속씨름단)

2위 이주용(수원시청)

3위 오창록(영암군민속씨름단)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