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대통령, 파출소·소방서 방문…"여러분 덕에 국민 편안"

송고시간2020-10-02 16:39

과일·떡·한과 등 전하며 노고 격려

문 대통령, 청운파출소 방문
문 대통령, 청운파출소 방문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일 오후 청와대 인근 청운파출소를 방문, 경찰관들을 격려하고 있다. 2020.10.2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경준 기자 = 문재인 대통령은 2일 오후 부인 김정숙 여사와 청와대 인근 파출소와 소방서를 방문해 추석 연휴를 잊고 민생치안 현장에서 근무 중인 경찰관과 소방관의 노고를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먼저 종로구 청운파출소를 찾아 "(근처에) 청와대가 있고 외부 관광객과 집회하는 분들이 많아 부담이 클 것 같은데, 고생하신다"고 말했다.

이에 근무자들이 청와대를 지킨다는 사명감으로 근무하고 있다고 대답하자 문 대통령은 "자부심을 가지고 있다니 자랑스럽다"고 격려했다.

문 대통령은 파출소 소장이 여성임을 언급하며 파출소 안에 휴게실, 샤워장 등 시설이 잘 구비돼 있는지를 물어보기도 했다.

문 대통령 내외는 준비해간 과일과 떡, 한과 등을 전달한 뒤 근처에 있는 신교 119안전센터로 이동했다.

문 대통령, 신교119안전센터 방문
문 대통령, 신교119안전센터 방문

(서울=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숙 여사가 2일 오후 청와대 인근 신교119안전센터를 방문, 소방관들을 격려하고 있다. 2020.10.2 [청와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문 대통령은 "연휴에 특별히 고생들 하시니 고마워서 인사차 왔다"며 "명절 연휴 때 오히려 비상 근무를 하는 것 아니냐"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더욱 긴장한 채 근무한다'는 근무자들의 말에 "(여러분이) 긴장해 국민은 편안하게 연휴를 보낼 수 있다"며 "우리도 주민으로 신세를 많이 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소방관들의 어려운 처우를 개선해 나가는 데 계속 관심을 가지겠다"고 강조했다.

kj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