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추석연휴 만난 누나 부부에게 흉기 휘둘러…매형은 숨져(종합)

송고시간2020-09-30 20:52

아산서 60대 남성 현행범 체포…중상입은 누나도 병원서 수술중

범죄 수사 (PG)
범죄 수사 (PG)

[일러스트]

(아산=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추석 연휴에 누나 부부를 만나 함께 술을 마시다가 흉기를 휘둘러 이들이 숨지고 다치도록 한 60대 남성이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충남 아산경찰서는 30일 낮 12시 17분께 아산시 인주면 한 아파트에서 매형(63)을 살해한 혐의로 60대 남성 A씨를 현장에서 검거했다고 밝혔다.

중상을 입은 A씨의 누나는 대전의 한 대학병원으로 이송돼 수술을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다른 지역에 사는 A씨 누나 부부는 추석을 앞두고 이날 아산에 사는 A씨를 찾아와 함께 술을 마셨다.

이 과정에서 고성이 오갔고 A씨가 누나 부부에게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알려졌다. 무슨 이유로 다툼이 있었는지는 즉각 확인되지 않았다.

시끄러운 소리를 들은 아파트 주민이 119에 신고했으며, 119 구급대가 아파트에 도착했을 때 A씨 매형은 이미 숨져 있었다고 소방당국은 밝혔다.

경찰
경찰

[연합뉴스 자료사진]

A씨는 현장에 출동한 경찰에 체포됐을 당시 만취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의 주취 상태가 풀리면 피의자 신문을 통해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young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