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르메니아-아제르바이잔 또 무력충돌…서로 '선공' 주장

송고시간2020-09-27 16:19

분쟁지 '나고르노-카라바흐'서 발생…과거 전쟁 치러

지난 7월(현지시간) 아르메니아와 아제르바이잔 사이 무력충돌이 발생했을 때 아르메니아 타부시주 전선을 이동하고 있는 아르메니아군 병사들. [아르메니아 국방부 제공/AP=연합뉴스 자료사진]

지난 7월(현지시간) 아르메니아와 아제르바이잔 사이 무력충돌이 발생했을 때 아르메니아 타부시주 전선을 이동하고 있는 아르메니아군 병사들. [아르메니아 국방부 제공/A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재영 기자 = 과거 전쟁까지 벌였던 옛 소련 국가인 아르메니아와 아제르바이잔 사이 또 무력충돌이 발생했다.

로이터통신과 러시아 타스통신에 따르면 니콜 파쉬냔 아르메니아 총리는 27일(현지시간) 오전 페이스북을 통해 아제르바이잔군이 아르차흐(나고르노-카라바흐) 지역의 민간인 정착촌에 공격을 가했다고 밝혔다.

이후 아르메니아 국방부는 공격에 대한 보복으로 아제르바이잔군 헬기 2대와 드론 3대를 격추했다고 발표했다.

그러나 아제르바이잔 국방부는 이날 아르메니아 쪽이 먼저 나고르노-카라바흐와 가까운 자국 영토 내 군기지와 주거지역에 대규모 도발 행위를 벌였다고 발표했다.

아르메니아 쪽 도발로 민간인이 사망하고 민간시설에 심각한 피해가 발생해 자국민 보호를 위한 보복조처를 실시했다는 것이 아제르바이잔 측 주장이다.

아르메니아와 아제르바이잔은 지난 7월에도 무력충돌을 빚은 바 있다.

아제르바이잔은 당시 무력충돌로 11명이 사망하고 4명이 부상했으며, 아르메니아군 약 100명을 사살했다고 주장했다.

아르메니아와 아제르바이잔은 나고르노-카라바흐 지역을 두고 1988년부터 갈등을 겪고 있으며 1992~1994년 전쟁까지 치렀다.

옛 소련 시절 나고르노-카라바흐는 '아르메니아계 주민이 다수인 아제르바이잔 영토'였다.

소련이 붕괴하기 직전 나고르노-카라바흐는 향후 독립공화국을 설립한 뒤 궁극적으론 아르메니아와 통합하겠다고 선포했다. 이후 이를 지원하는 아르메니아와 막으려는 아제르바이잔이 전쟁을 벌였다.

당시 전쟁으로 아르메니아는 나고르노-카라바흐와 이와 인접한 아제르바이잔 영토 일부를 점령했다.

이에 따라 현재 나고르노-카라바흐는 국제법적으론 아제르바이잔 영토지만 실효적으론 아르메니아가 지배하는 분쟁지역이다.

'나고르노-카라바흐 공화국'은 아르메니아를 제외한 단 한 곳의 유엔 회원국도 국가로 승인하지 않은 미승인 국가다.

2017년 국민투표로 터키어에서 유래된 '나고르노-카라바흐'라는 이름을 '아르차흐'로 바꿨다.

jylee24@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vkbJssWdrQ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