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선관위, '재산 축소신고 의혹' 김홍걸 검찰에 수사의뢰

송고시간2020-09-25 20:46

국민의힘 조수진은 '수사자료통보'

본회의 참석한 김홍걸
본회의 참석한 김홍걸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조민정 기자 =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더불어민주당에서 제명된 김홍걸 의원을 서울중앙지검에 수사 의뢰한 것으로 25일 확인됐다.

김 의원은 지난 총선 전 재산공개 때 10억원이 넘는 아파트 분양권을 누락, 4주택을 3주택으로 축소 신고한 사실 등이 드러나 비판을 받았다. 민주당은 윤리감찰단을 통해 공직선거법 위반 및 재산 허위 신고 의혹 등에 대한 조사하다 김 의원이 이에 대해 성실히 협조하지 않았다며 김 의원을 제명했다.

선관위는 또 국회의원이 된 뒤 신고한 재산이 총선 전 재산 신고액보다 11억원 이상 늘어 축소 신고 의혹을 받고 있는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에 대해 서울서부지검에 '수사자료통보'했다.

선관위는 통상 혐의가 없는 것으로 판단되면 사건 종결하고, 혐의가 있다고 판단되면 수사 의뢰를 한다.

선관위 관계자는 "의혹 내용과 해명 등을 종합해 판단한 것"이라며 "조 의원의 경우 같은 내용의 고발건이 있어 수사자료통보 조치했다"고 밝혔다.

김 의원 역시 지난 22일 시민단체로부터 고발당했으나 선관위는 "조치가 이뤄진 23일에는 고발 사실을 인지하지 못했다"며 "사건의 경중에 따라 수사의뢰, 수사자료통보를 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

cho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