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경화 "다른 국가 배제 좋지 않아"…'쿼드' 가입에 부정적

송고시간2020-09-25 11:39

"구조화된 동맹이 한국 안보 이익에 도움 될지 생각해야"

발언하는 강경화 장관
발언하는 강경화 장관

(서울=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25일 아시아소사이어티가 제75차 유엔총회를 계기로 개최한 화상회의에서 한반도 정세에 대해 발언하고 있다. 2020.9.25 [유튜브 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5일 미국이 인도·태평양 지역에서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 추진하는 다자안보협의체 '쿼드'(Quad) 가입에 부정적인 입장을 드러냈다.

강 장관은 이날 아시아소사이어티가 개최한 화상회의에서 한국이 쿼드 플러스에 가입할 의향이 있느냐는 사회자 질문에 "다른 국가들의 이익을 자동으로 배제하는 그 어떤 것도 좋은 아이디어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쿼드는 미국, 일본, 인도, 호주의 4각 안보 협의체이며, 최근 미국 당국자들은 쿼드에 한국 등 다른 나라까지 포함한 '쿼드 플러스' 구상을 언급해왔다.

강 장관은 "우리는 쿼드 가입을 초청받지 않았다"며 "우리는 특정 현안에 대한 대화에 관여할 의사가 있지만, 만약 그것이 구조화된 동맹이라면 우리의 안보 이익에 도움이 되는지 심각하게 생각(think very hard)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구체적인 현안에 대해서는 우리는 포용적이고 개방적이며 국제 규범에 따르는 접근을 보유한 이들과는 대화할 준비가 돼 있다"고 덧붙였다.

그는 미국, 중국 양국과 좋은 관계를 유지하려는 게 현실적이냐는 질문에 "(특정 국가를) 선택해야 한다는 생각은 도움이 안 된다"며 "우리는 (안보는) 한미동맹이 우리의 닻(anchor)이라는 점을 매우 분명히 하고 있으며, 중국은 우리의 가장 큰 교역·경제 파트너라 우리 기업인과 시민들에게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blueke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