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시민 먹거리 꼼꼼하게 따진다'…전주시 '먹거리위원회' 출범

송고시간2020-09-24 16:52

공무원·시의원·교수·농업인 등으로 구성…시 정책 심의·자문

전주시 먹거리위원회 출범식
전주시 먹거리위원회 출범식

(전주=연합뉴스) 24일 오후 전북 전주시청에서 시민의 먹거리 기본권에 대한 정책을 심의하는 먹거리위원회 출범식이 열리고 있다. 2020.9.24 [전주시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jaya@yna.co.kr

(전주=연합뉴스) 정경재 기자 = 전북 전주시의 먹거리 정책을 심의·자문하는 민관합동 협의체인 먹거리위원회가 24일 출범했다.

전주시는 이날 시장실에서 제1기 먹거리위원회 출범 회의를 열고 '먹거리 기본권 보장 선언문'을 채택했다.

선언문에는 시민의 먹거리 기본권 보장을 위해 지역사회와 협력을 강화할 것과 적절한 가격으로 건강한 먹거리에 대한 편리한 접근을 보장할 것, 건강한 생활을 보장하기 위한 식생활 교육 프로그램을 지원할 것 등 11가지 실천과제가 담겼다.

공무원과 시의원, 교수, 농업인 등으로 구성된 먹거리위원회는 앞으로 2년 동안 시민의 먹거리 기본권을 보장하기 위한 정책 평가 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시는 위원회 출범을 발판삼아 '5개년 먹거리 종합계획'도 수립할 예정이다.

이 계획에는 영유아와 임산부, 학생, 취약계층 등 지속적 영양 관리가 필요한 시민에 대한 지원을 강화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공급·소비하는 세부전략이 포함된다.

박용자 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민관이 힘을 합쳐 시민 모두에게 지역에서 생산한 친환경 먹거리를 공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ay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