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미스터트롯' 전국투어, '톱6' 공연으로 내달 말 부산서 재개

송고시간2020-09-23 11:29

'미스터트롯 톱 6 전국투어 콘서트' 포스터
'미스터트롯 톱 6 전국투어 콘서트' 포스터

[쇼플레이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효정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연기됐던 '내일은 미스터트롯'(이하 미스터트롯) 전국투어가 다음 달 '톱 6' 중심의 콘서트로 재개된다.

23일 공연 제작사 쇼플레이에 따르면 '미스터트롯 톱 6 전국투어 콘서트'가 다음 달 30일 부산 벡스코 제1전시장을 시작으로 진행된다.

부산 이후에는 광주, 서울, 강릉, 대구, 인천, 청주, 고양, 수원에서 공연이 열린다.

쇼플레이는 "좌석 간 거리두기 및 코로나19 방역 대책을 준수할 수 없는 지역들은 이번 투어에서 제외했다"고 설명했다.

이번 전국투어 콘서트에는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 톱 6 입상자 임영웅, 영탁, 이찬원, 정동원, 장민호, 김희재가 출연한다.

지난 8월 서울에서 열린 '미스터트롯' 콘서트에는 톱 6를 포함해 미스터트롯 출연진들이 대거 참여했지만 이번 공연부터는 톱 6 제외 12인이 '스페셜 게스트' 방식으로 지역별로 번갈아 참여한다.

'미스터트롯' 톱 6 전국투어 일정 공지 및 티켓 예매는 다음달 초 지역별로 순차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미스터트롯' 측은 지난 8월 7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좌석 간 거리두기 방식으로 2주간 10회 공연을 진행한 바 있다. 코로나19 이후 사실상 세계 최초로 5천명 규모의 관객을 수용한 대형 콘서트여서 화제가 됐다.

그러나 코로나19 재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으로 남은 서울 공연과 이후 지방 투어는 무기한 연기했다.

쇼플레이 측은 "세계 최초의 대규모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끝낸 경험을 토대로 정부와 질병관리청에서 권고하는 방역 지침을 철저히 지켜가며 코로나 시대에 맞는 전국투어 콘서트를 다시 한번 계획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kimhyo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