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GU+ 증강현실 글라스 1차물량 1천대 한달 만에 '완판'

송고시간2020-09-23 09:20

U+리얼글래스
U+리얼글래스

[LG유플러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채새롬 기자 = LG유플러스[032640]는 23일 증강현실(AR) 글라스 'U+리얼글래스'의 온·오프라인 초도 물량이 소진됐다고 밝혔다.

U+리얼글래스는 안경 형태의 기기를 착용하면 렌즈를 통해 스마트폰에서 원하는 콘텐츠를 가져와 보여주는 웨어러블 기기로, 지난달 21일 공식 출시됐다.

LG유플러스는 "새로운 형식의 스마트 기기임에도 지난 한 달 간 1천대가 팔릴 정도로 고객 호응이 높았다"며 "해외 유수 AR 글라스 업체인 매직리프가 글로벌 시장에서 6개월간 6천대를 판 것과 비교해 국내 시장에서만 이룬 괄목할 만한 성과"라고 설명했다.

실제로 이달 18일 LG유플러스 공식 온라인몰인 '유샵'에서 1시간가량 열린 U+리얼글래스 라이브 방송에는 평소보다 10배 이상의 상담 신청자가 몰렸고, 1만여개의 실시간 댓글이 달렸다.

이달 19일 공개 모집을 마감한 U+리얼글래스 체험단은 100명 선발에 2천500명이 지원했다.

정혜윤 LG유플러스 마케팅전략담당(상무)은 "증가하는 미디어 시청 수요에 따라 U+리얼글래스의 활용도가 더욱더 높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일상 속에서 U+리얼글래스가 다채롭게 쓰일 수 있도록 꾸준히 서비스를 개선할 것"이라고 말했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