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노벨상 스웨덴 시상식, 코로나19로 취소…TV 중계 방식으로 대체

송고시간2020-09-22 23:38

기사 본문 인쇄 및 글자 확대/축소
노벨평화상 시상식은 오슬로서 규모 축소해 별도 진행
지난해 12월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진행된 노벨상 시상식 [TT News Agency/Jonas Ekstromer via REUTERS=연합뉴스 자료사진. 제3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ATTENTION EDITORS - THIS IMAGE WAS PROVIDED BY A THIRD PARTY. SWEDEN OUT. NO COMMERCIAL OR EDITORIAL SALES IN SWEDEN]
지난해 12월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진행된 노벨상 시상식 [TT News Agency/Jonas Ekstromer via REUTERS=연합뉴스 자료사진. 제3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ATTENTION EDITORS - THIS IMAGE WAS PROVIDED BY A THIRD PARTY. SWEDEN OUT. NO COMMERCIAL OR EDITORIAL SALES IN SWEDEN]

(브뤼셀=연합뉴스) 김정은 특파원 = 노벨상을 주관하는 노벨재단은 2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매년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열리던 전통적인 노벨상 시상식을 올해는 취소하고 TV 중계 시상식으로 대체한다고 밝혔다고 AFP, 로이터 통신 등이 전했다.

노벨재단은 수상자들이 각기 자국 내 스웨덴 대사관이나 자신이 근무하는 기관에서 상을 받게 되며 이는 TV로 중계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전통적으로 스톡홀름에서 열리던 노벨상 시상식이 취소된 것은 1944년 이래 처음이라고 AFP 통신은 전했다.

1901년부터 수여된 노벨상은 생리의학상, 물리학상, 화학상, 평화상, 경제학상, 문학상 수상자를 매년 10월에 발표하고, 12월에 시상식과 연회를 한다. 올해 노벨상 수상자는 10월 5∼12일 발표될 예정이다.

앞서 노벨재단은 지난 7월 코로나19로 인해 전통적으로 12월에 열리는 연회를 취소한다고 밝히면서 시상식은 "새로운 방식"으로 열릴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매년 12월 10일 스톡홀름에서 열리던 연회는 1956년 구소련의 헝가리 침공에 대한 항의로 취소된 이래 64년만에 처음으로 취소되는 것이었다.

노르웨이 노벨위원회가 선정하는 노벨평화상의 시상식은 코로나19로 인해 규모가 축소돼 별도로 진행된다.

노르웨이 노벨위원회 사무총장은 이날 이같이 밝히고 전통적으로 매년 12월 10일 오슬로 시청에서 진행하는 노벨평화상 시상식을 올해는 오슬로 대학 강당에서 연다고 밝혔다.

오슬로 시청은 1천여명을 맞을 수 있는 규모지만, 오슬로 대학은 100명 정도가 참석할 수 있다. 보통 시상식 날 저녁 열리는 연회는 취소됐다.

또 올해 수상자가 직접 상을 받으러 오슬로로 올 수 있을지도 불분명하다. 이에 따라 노벨위원회는 온라인 시상식을 여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다.

kje@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자료제공 : 국민재난안전포털

댓글쓰기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포토무비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