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곡성군 수해 이재민, 임시주거용 조립주택 입주

송고시간2020-09-22 16:52

곡성 이재민에게 임시주거용 주택 공급
곡성 이재민에게 임시주거용 주택 공급

[곡성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곡성=연합뉴스) 박철홍 기자 = 전남 곡성군은 지난 8월 수해를 당한 이재민들이 임시 주거용 조립주택 6개 동에 입주를 시작했다고 22일 밝혔다.

2억1천만원의 사업비가 투입해 마련한 임시 주거용 조립주택은 방·주방·화장실 등과 냉난방 시설을 갖춘 24㎡ 규모다.

영농 등의 이유로 기존의 생활 터전에서 생활을 희망하는 이재민 6가구에 제공해 24일 전까지 모두 입주할 예정이다.

이재민들은 새로운 보금자리가 마련될 때까지 임시주택에서 1년 동안 무상으로 거주할 수 있으며, 희망할 경우 1년을 더 연장할 수 있다.

행정안전부는 신속히 주민 입주가 가능하도록 재난복구계획 확정 전 지자체의 가용재원(예비비 등)을 우선 투입해 진행될 수 있도록 사전 조치했다.

곡성군은 조립주택 설치사업 발주를 신속히 추진, 사업과 동시에 가설건축물 신고 등 행정절차도 병행해 설치 시기를 앞당겼다.

이날 김계조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은 오산면 현장을 방문해 이재민을 직접 위문하기도 했다.

pch8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