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이카, 코트디부아르에 코로나19 'K-방역품' 52만 달러 지원

송고시간2020-09-21 15:16

코이카, 코트디부아르에 'K-방역품' 기부
코이카, 코트디부아르에 'K-방역품' 기부

18일(현지시각) 코이카와 주코트디부아르 한국대사관이 코트디부아르 아비장에 위치한 국립공중위생연구소에서 'K-방역물' 기증식을 열었다. 우측 두번째부터 서동성 코이카 코트리부아르사무소장, 조셉 아카 코트디부아르 보건부 차관, 이상열 주코트디부아르한국 대사, 디아바떼 다우다 코트디부아르 외교부 사무차관 [코이카 제공]

(서울=연합뉴스) 강성철 기자 = 한국국제협력단(KOICA·코이카)은 코트디부아르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을 돕기 위해 'K-방역품' 52만 달러어치를 지원했다고 21일 밝혔다.

2만6천400회분의 진단·추출 키트, 마스크 10만개, 워크스루(도보 이동식) 진단부스, 환자 이송용 음압캐리어, 열화상 카메라, 소독제 등 코로나19 검사-추적-치료 전 단계를 아우르는 물품이다.

이 물품은 경제수도로 불리는 아비장의 국제공항, 국립공중위생연구소 백신센터, 코이카 사업지인 코코디 대학병원 등 유동인구가 많고 검사 수요가 높은 장소에서 신속하고 정확한 코로나19 검사가 가능하도록 패키지 형태로 지원됐다.

주코트디부아르한국대사관도 코트디부아르외교부에 열화상 카메라 등을 지원했다.

코이카와 주코트디부아르한국대사관이 코트디부아르 아비장에 위치한 국립공중위생연구소에서 개최한 K-방역 물품 기증식에서 'K-워크스루 진단부스'를 시연하는 모습. [코이카 제공]

코이카와 주코트디부아르한국대사관이 코트디부아르 아비장에 위치한 국립공중위생연구소에서 개최한 K-방역 물품 기증식에서 'K-워크스루 진단부스'를 시연하는 모습. [코이카 제공]

wakar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